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말씀

주님 오실 때까지(렘 23:1-8)

이광배 | 2018.10.10 10:14 | 조회 773

  예레미야 23장은 지도자들이 받을 심판에 대한 기록으로 시작합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을 다스리는 목자들이 양 떼를 돌보지 않았고, 악행을 저질렀기 때문에 그들을 심판한다고 하십니다. 지도자들이 먼저 심판 받는 이유는 그들이 백성들에게 많은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모범을 보여야 할 그들은 우상숭배에 앞장섰고, 불의를 공의 보다 중요하게 생각했고, 사익을 추구했고, 백성들을 방치했습니다.

 

  지도자는 주님이 세우시는 것입니다. 그리고 주님은 지도자를 세울 때, 그들이 지도할 수 있는 능력도 덧붙여 주십니다. , 지도자는 주님께 더 많이 받은 자들입니다. 그러므로 지도자들은 늘 자신을 돌보고 자신이 속한 공동체에서 선한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또한, 지도자의 범위를 꼭 교회의 사역자나 집사로 한정해서는 안 됩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받은 구원받은 백성은 자기가 속한 공동체의 영적 지도자님을 잊어서는 안 됩니다.

 

  3절부터 하나님은 이스라엘의 회복에 대해 말씀하십니다. 하나님은 새로운 목자들을 세우겠다고 하십니다. 그들은 다시는 양들을 방황하게 하지 않으시고, 그들을 두렵게 하지 않으실 겁니다. 그리고 하나님은 예수 그리스도를 왕으로 세우실 겁니다. 5절을 보겠습니다.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보라 때가 이르리니 내가 다윗에게 한 의로운 가지를 일으킬 것이라 그가 왕이 되어 지혜롭게 다스리며 세상에서 정의와 공의를 행할 것이며

 

  이 말씀은 예수 그리스도가 지상에 오셔서 세상을 다스리는 말씀입니다. 그러나 실제로 예수님은 세상에는 오셨지만, 왕의 역할을 하지는 않으셨습니다. 그러므로 이 말은 아직 실현되지는 않았지만, 반드시 실현될 말씀입니다.

 

  즉, 하나님의 나라는 만들어져 가고 있는 것입니다. 그러나 이런 예수님의 계획이 인간 입장에서는 이해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간이 사는 세상은 여전히 크고 작은 문제가 가득합니다. 전쟁, 기아, 질병, 빈곤이 지구촌을 뒤흔들고 있습니다. 전지구적인 관점에서 벗어나더라도 개인의 삶에 있어서도 해결 안 되는 크고 작은 문제들이 도처에 산재해 있습니다.

 

  당연히 이런 문제는 예수님이 공중에 재림하시고, 7년 대환란이 지난 후에 예수님이 지상에서 직접 다스리시는 천 년 왕국이 시작되면, 해결될 것입니다. 우리는 그렇게 믿고 있고, 그것은 우리의 가장 큰 소망입니다.

 

  그러나 그 일은 언제일까요? 언제까지 기다려야 할까요?

 

  성경은 주님이 오시는 날을 인간은 절대 알 수 없다고 기록합니다. 우리는 그 날이 임박해 있음은 알 수 있지만, 그 날은 절 대 알 수 없습니다. 그러므로 주님이 오시는 날은 우리에게는 가장 큰 소망이지만, 그 날을 기다리기 위해서는 인내도 필요합니다.

 

  오늘 제가 여러분께 드리고 싶은 말씀은 인내입니다. 주님은 우리가 필요할 때 오시지 않습니다. 당신께서 세우신 계획안에서 오실 것입니다. 우리가 이해할 수는 없지만, 예수님께서 당신의 계획안에서 오실 때, 우리가 예수님이 가장 필요할 때입니다. 왜냐하면, 그 분은 우리보다 우리를 더 잘 아시기 때문입니다.

 

  죄악의 시작은 인내의 부족입니다. 인내하지 않기 때문에 주님의 약속을 신뢰할 힘이 없는 것입니다. 인내하지 않기 때문에 하나님께 의지하지 않고, 손쉽게 구할 수 있는 우상을 숭배하는 것입니다. 인내하지 않기 때문에 주님이 원하지 않는 불의를 행하게 되는 것입니다.

 

  오늘 하루 주님이 약속한 날이 올 때까지 인내할 수 있도록 노력했으면 좋겠습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752개(1/88페이지)
오늘의 말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752 다윗의 용사들(역대기상 12:1-15) 이광배 35 2019.05.10 10:17
1751 삶에 예배가 사라질 때(역대상 10:1-14) 조찬일 31 2019.05.08 06:09
1750 운명을 바꾼 기도 강효민 73 2019.05.03 09:13
1749 우리의 근원되신 하나님(역대상 2:1-55) 조찬일 41 2019.05.03 03:34
1748 당신은?(역대상 1:1-54) 홈지기 92 2019.05.01 09:16
1747 진정한 사랑(아가 8:5-14) 조찬일 47 2019.04.30 16:12
1746 흠을 덮는 사랑(아가 4:1-5:1) 조찬일 98 2019.04.25 14:28
1745 영화 '벤허'와 예수님 강효민 107 2019.04.19 09:03
1744 말씀을 성취하시는 그리스도(마태복음 27:27-44) 조찬일 79 2019.04.19 08:06
1743 당신의 선택은?(마태복음 27:11-26) 이광배 96 2019.04.17 06:27
1742 음모와 사랑과 배신 강효민 115 2019.04.12 08:28
1741 하나님을 감동시키는 사람 강효민 120 2019.04.05 08:13
1740 지혜를 마음에 새기는 일(잠언 4:20-23) 조찬일 121 2019.04.03 16:14
1739 잠언 29장이 주는 교훈 몇 가지 강효민 143 2019.03.29 08:41
1738 그리스도인다운 그리스도인(마태복음 21:12-22) 이광배 144 2019.03.27 09:43
1737 참 기대와 참 소망 예수님(마태복음 21:1-11) 조찬일 155 2019.03.26 06:57
1736 아무도 포기하지 말라!(마태복음 18:11-22) 홈지기 207 2019.03.20 07:10
1735 한 사람도 업신여기자 말라(마태복음 18:1-10) 조찬일 160 2019.03.19 06:40
1734 성벽 봉헌식 강효민 186 2019.03.15 08:21
1733 예루살렘으로 간 사람들(느헤미야 11:1-36) 조찬일 182 2019.03.14 20:35
위로
RSS 2.0 | ATOM 0.3   
Total : 2,769,291
Yesterday : 333
Today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