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말씀

세상을 뒤집지 말고 나를 뒤집어라(행 4:13-31)

장구필 | 2018.01.09 09:22 | 조회 112
권력이 가진 속성이 있습니다. 
그것은 진리와 상관없이 어떻게 하든 움켜쥐려는 속성입니다. 
오늘 본문의 종교 지도자들은 당시 로마의 지배 아래 있었지만 
유대인 사회에서는 엄연히 권세를 누리는 사람들이었습니다.
그들이 보이는 반응들은 권력이 가진 속성을 여지없이 보여줍니다. 
진실과도 상관이 없습니다. 
베드로와 요한이 담대하게 예수님에 대해서 그리스도라 전하고 
병이 나은 사람도 그 옆에 서 있는 사실이 분명함에도 
어떻게든 예루살렘에 부는 바람을 잠잠하게 하기 위해 안간힘을 씁니다. 
증거가 확실한 가운데 처벌을 위한 심문은 실패로 돌아갈 것이 뻔하고 
단지 위협하여 놓아주기에 이릅니다. 

사도들이 놓임을 받고서 형제들에게 가서 지도자들의 행태와 벌어진 일을 알립니다.
여기서 우리가 본받아야 할 중요한 일들이 벌어집니다. 
형제들이 보인 반응은 하나님을 찬양한 것입니다. 게다가 그들이 다같이 한마음이 되었습니다. 
이 정도의 세력을 얻어가는 상황이라면, 정치적이었던 몇몇 제자들이 체제 전환이나 민중 봉기를 꿈꿨을텐데
그들은 하나님을 찬양하는 일을 먼저 했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벌어진 일에 대해서 인문학적 분석을 하지 않았습니다. 
역사를 들여다 보거나 과학적 탐구를 한 것이 아니었습니다. 
그들이 한 것은 자신들에게 벌어진 일을 말씀에 비추어 본 것입니다. 
시편에 나온 말씀을 인용하면서 세상의 권력들이 자신이 가진 작은 힘을 가지고 하나님을 대적하려는 것으로 해석을 내립니다. 
우리에게도 이런 제자들의 자세가 필요합니다. 

그리고 제자들은 하나님께 기도합니다. 
체제가 전복되기를 위해서 기도한 것이 아닙니다. 
적폐가 청산되기를 위해서 기도한 것이 아닙니다. 
저런 지도자 말고 다른 지도자를 세워 달라고 기도한 것이 아닙니다. 
세상이 싫으니 산으로 들어가게 해 달라고 기도한 것이 아닙니다. 
못된 지도자의 머리 위에 번개불을 허락해 달라고 기도한 것이 아닙니다. 
체제와 사회는 그대로 있되 자신들이 담대하게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게 해 달라고 기도했습니다. 

우리는 어떤 상황에서라도 하나님을 찬양하고 
우리에게 벌어진 일들에 대해서 말씀에 비쳐 해석해야 하며 
우리가 담대하게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도록 기도해야 합니다.  

이것이 우리에게 교훈이 되어야 합니다. 
권력에 기대지 마시기 바랍니다. 
권력은 자신이 가진 속성대로 움직일 것입니다.
세상은 권력을 통해 변하는 것이 아니라 전능하신 하나님을 통해서 변화해 나가는 것입니다.
우리는 권세에 기대를 두지 않고 그들을 위해서 하나님께 기도하는 백성들입니다.
그 권세들이 때로 하늘나라에 속한 우리들을 괴롭힐 수 있습니다. 
우리가 득세하는 것을 싫어할 것입니다. 
왜냐하면 그들은 하늘나라도 자신을 위협하는 다른 세력으로 간주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우리는 그들을 위해서 기도합니다. 그것이 우리의 왕께서 원하시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올바른 반응을 보인 그들에게 성령께서 응답하십니다. 
제자들이 기도를 마치자 모인 곳이 진동하고 무리가 다 성령님의 충만하심을 받습니다. 
그리고 그들이 한 것은 하나님의 말씀을 전한 것입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589개(1/80페이지)
오늘의 말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589 성령께서 든든히 세우시는 교회(행 9:19-31) new 장구필 28 2018.01.23 11:15
1588 이해되지 않아도(행 9:10-19) 이광배 16 2018.01.22 06:57
1587 다시 복음의 바람이 불기를(행 8:4-13) 장구필 94 2018.01.18 15:28
1586 Sad Ending?(행 7:54-8:3) 홈지기 59 2018.01.17 10:54
1585 교회를 교회되게(행 7:37-53) 장구필 105 2018.01.16 13:05
1584 삶의 마지막 순간에도(행 7:17-36) 이광배 40 2018.01.15 06:49
1583 사람보다 하나님께 순종하는 것이 마땅하니라 강효민 61 2018.01.12 09:11
1582 서로 다른 두 세력의 교차(행 5:12-26) 장구필 117 2018.01.11 17:01
1581 동기의 중요성(행 4:32-5:11) 이광배 87 2018.01.10 09:27
>> 세상을 뒤집지 말고 나를 뒤집어라(행 4:13-31) 장구필 113 2018.01.09 09:22
1579 삶의 이유!(사도행전 4:1-12) 이광배 60 2018.01.08 06:54
1578 초대 교회를 본 받읍시다 강효민 77 2018.01.05 09:38
1577 새해에는! (시편 33편) 이광배 68 2018.01.04 13:01
1576 이름도 없는 종이 되어(창24:10-26) 장구필 130 2018.01.03 09:39
1575 극심한 우울에도 불구하고(시 102:1-11) 장구필 174 2017.12.28 18:42
1574 아침마다!(시편 101편) 이광배 98 2017.12.27 09:50
1573 온 땅이여 즐거운 소리로(시 100:1-5) 장구필 118 2017.12.26 08:29
1572 예수님에 대하여 강효민 106 2017.12.22 08:55
1571 그가 이 땅에 오신 이유(엡2:11-18) 장구필 148 2017.12.21 09:28
1570 빛을 따라(사 9:1-7) 이광배 85 2017.12.20 10:00
위로
RSS 2.0 | ATOM 0.3   
Total : 2,154,568
Yesterday : 515
Today : 442